블로그 이미지
시사IN 기자, 여행감독 1호, 재미로재미연구소 소장. 이메일 gosisain@gmail.com 트위터 twitter.com/dogsul 페이스북(페이지) facebook.com/kojaeyoul 독설닷컴

Category»


Archive»

Notice»

« 202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Statistics Graph

독설닷컴, '올해의 온라인저널리스트'로 선정되다

미디어에 비친 '독설닷컴' | 2009. 2. 14. 20:43 | Posted by 소셜미디어의 촌철살인마 독설닷컴


지난해
가장 잘한 일을 꼽으라면
블로그를 만든 일인 것 같다.

블로그를 통해서
정말 많은 실험을 할 수 있었다.

'올해의 온라인저널리스트'로
선정되었다는 소식을 듣고 기뻤던 것은
그런 도전을 인정해주고 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기 때문이다.
업계의 다른 동료들이...

2009년에는 더 많은 실험을 해봐야겠다.






<출처> 최진순 기자의 '온라인저널리즘의 산실(http://onlinejournalism.co.kr)'


온라인미디어뉴스를 이용하는 미디어업계 종사자들은 올해의 온라인저널리스트로 시사IN 고재열 기자를 꼽았다(온라인미디어뉴스는 신문, TV, 인터넷 업계 종사자 610여명을 회원으로 둔 폐쇄형 서비스다).


'독설닷컴'을 운영 중인 고 기자는 온미뉴와 이메일 인터뷰에 응했다.




Q. 소감 한 말씀 해주시죠.


A. 제 기분에 취해서 혼자 원맨쇼를 벌였는데, 문득 돌아보니 뒤에서 많은 사람들이 보고 있었다는 것을 알게 된 기분. 좀 부끄럽기는 하지만, 그래도 누군가 주목해주었다는 것이 조금은 뿌듯한, 그런 기분입니다.


한 해 동안 블로깅을 하면서 맹렬하게 앞으로 앞으로 전진했습니다. 앞뒤 따지지 않고 이슈가 던져지면 덥석덥석 물었습니다. 체하기도 했지만 소화할 겨를도 없이, 앞으로 앞으로 그렇게 전진했습니다. 올 한 해는 그런 한 해였던 것 같습니다.


그렇게 뚜벅뚜벅 걷다가 뒤돌아보니, 어느덧 꽤 많은 거리를 오게 되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이 길을 걸을까 말까 고민하시는 기자 혹은 전문가분들이 많은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 들이 제가 느꼈던 그 환희의 순간들을 맛볼 수 있기를 바랍니다.



Q. 선정 이유나 배경에 대해서는 어떻게 보십니까?


A. 온라인미디어뉴스 회원분들이 '독설닷컴'의 새로운 실험에 주목한 것 같습니다. 어떤 것은 무모한 것도 있었지만, 나름대로 의미를 담아낸 실험도 많았습니다. 그 실험의 성과보다 그 실험을 해보았다는 것 자체를 평가해 주셨다고 생각합니다.


'블로고스피어'에 뛰어들었을 때 그런 기분이었습니다. 원형경기장에 칼 하나 방패 하나 들고 나선 무명의 검투사가 된 듯한. 그리고 7개월 여 동안 열심히 치고 받고 싸웠습니다. 그 전승과 상흔의 기록이 고스란히 블로그에 남아 있습니다.


제가 거친 궤적을 통해 자신있게 말씀드릴 수 있는 것은, 이 원형경기장에 뛰어들라는 것입니다. 저의 기자 인생을 블로그 전과 블로그 후로 나눌 수 있을 정도로 획기적으로 변했습니다. '소통'은 저를 기자로 재탄생시켰습니다.



Q. 2009년 계획은?


A. 일단 2009년 초에는 블로그에서 던진 화두를 주워 담는데 집중할 생각입니다. 계속 새로운 이슈에 천착하면서 이미 던진 화두에 대해서 충분히 논의를 진행시키지 못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이를 정리하려고 합니다.


그리고 나서는 계속 새로운 도전에 나설 예정입니다. '독설닷컴'에 오면 새로운 내용뿐만 아니라 새로운 도전이 있다는 것을 사람들이 느낄 수 있도록 계속 다양한 도전을 해볼 생각입니다. 내년에도 계속 주목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theparks.allblogthai.com BlogIcon 단군 2009.02.14 21: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단 축하 드립니다...저는 이제서야 제 전용 블로그를 만들엇군요...ㅠㅠ...앞으로 갈길이 구만리입니다...고기자님, 제 전용 블로그 지난주에 개장했습니다...바쁘시더라도 한 번 들르셔서 따끔한 조언 한 줄 날려 주시면 올라인 저널리즘으 세계로 발을 들여놓는 오프라인 러널리스트에게는 큰 힘이 되리라는 생각을 합니다...^^...바쁘실려나요?...

  2. dolmen 2009.02.14 22: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합니다...좋아서 한일이 상까지 받으니 정말 기분 좋죠? 앞으로도 기대하겟습니다..

  3. Favicon of http://jagong.sisain.co.kr/ BlogIcon 승주나무 2009.02.15 02: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축하합니다. 독설닷컴 님은 그런 상을 받을 자격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게 상인지는 모르겠지만)
    저도 독설닷컴님만큼은 아니지만 지난 촛불 정국에서부터 블로그질을 해서 6개월만에 자리를 잡았습니다. 그래서 환희를 1/10 정도는 느낍니다. 아니 10배를 더 느낄지도 모릅니다.
    블로그 글이 노출되다 보니 회사에서 불편한 눈으로 보기 시작하더니 언제부턴가 일과 시간에 블로그에 글을 올리지 말라는 명령을 내리더군요. 주말에 몰아서 작업하려니 많이 졸립니다. 올해도 많은 활약 기대합니다^^

  4. Favicon of https://goqualnews.tistory.com BlogIcon 우기자 2009.02.15 09: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독설닷컴 번창을 위해 앞으로 갈 길이 많지만,
    일단 큰 산 하나에 올랐다는 점에서 한없이 축하 드리고 싶네요. ㅎㅎ

  5. 가을나그네 2009.02.15 17: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 더욱 번창하는 블로그가 되길...

  6. 김한나 2009.02.16 00: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 ^^

  7. 여윈이 2009.02.16 14: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합니다. 매일 오늘은 무슨 소식이 있나해서 손가락 방문합니다.

  8. Favicon of http://bachooya.tistory.com BlogIcon 2009.02.16 21: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
    앞으로도 쉼없는 도전을 주문드린다면.... 좀 부담이 되려나요?(웃음)

  9. 빈군 2009.02.23 15: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사IN 창간 때부터 매주 가판대에서 한 주도 빠지지 않고 사서 보는 열혈 독자입니다.
    최근엔 사서 많은 시간 할애하여 읽지 못하고 있지만 항상 마음으로 응원하고 있습니다.
    이 소식도 오늘 간만에 들어와서 이제야 알았네요.
    축하드리구요~ 가장 지키기 어렵다는 초심 지금처럼만 계속 유지해주세요~!
    고재열 기자님 화이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