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시사IN 기자, 여행감독 1호, 재미로재미연구소 소장. 이메일 gosisain@gmail.com 트위터 twitter.com/dogsul 페이스북(페이지) facebook.com/kojaeyoul 독설닷컴

Category»


Archive»

Notice»

«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Statistics Graph

사진과 동영상으로 보는 '시사투나잇의 밤'

'PD저널리즘'을 옹호하며 | 2008.10.11 14:39 | Posted by 소셜미디어의 촌철살인마 독설닷컴



어젯밤 KBS <시사투나잇> 
방송 5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KBS PD들이 한 호프집에 모였습니다. 

비록 프로그램 존폐 논란에 휩싸여 있지만
이날 만은 <시사투나잇> PD들의 표정도
밝았습니다. 


어제의 감동을
사진과 동영상으로 전합니다.




<시사투나잇> 제작진이 만든
5주년 기념 동영상입니다.

(개인적으로 오유경-이상호일 때가
그림이 가장 좋았던 것 같습니다.
여성 연장자 앵커가 왼쪽, 남성 앵커가 오른쪽에 앉는
파격적인 자리 배치가 마음에 들었었죠.)



"시사투나잇 천일야화, 시투의 밤을 시작합니다."
- 사회를 맡은 김효진 PD

('계란이 왔어요' 마이크가 눈에 밟힌다.
'PD저널리즘'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시사투나잇> 5주년 기념식에 회사는 아무것도 지원해주지 않았다. 
PD들이 각출해서 술값을 충당했다.)



"저보고 '정빠'라고 하더군요. ㅋㅋ
'알박기'의 진수를 보여드리겠습니다.
제 '배후'는 누구일까요?"

- 강혜란 (한국여성민우회 미디어운동본부 소장)

(강 소장님 점점 투사가 되어 가신다.
술자리에 머무는 시간도 길어지시고...)



"2003년 11월 처음 방송되었던 '시투'가 천 회를 맞이했습니다.
여기 계신 선배님들의 피와 땀으로 이룩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요즘 <시사투나잇>을 두고 갖가지 소문이 돌고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그 말들을 믿지 않습니다. 
지금 우리가 부르는 이 노래처럼
작은 힘이 모이면 시투의 미래는 더욱 밝아질 것입니다."


- <시사투나잇> 젊은 PD들의 축하공연 모습 -

(제법 들어줄만 했다.)



 (이 동영상은 몽구님이 찍어 주셨습니다. 감솨~~~)



'봉투 봉투 열렸네~~~'
- <시사투나잇> 팀에게 격려금을 전달하는 김덕재 KBS PD협회장 -

(늘 그렇지만
사람보다 돈이 더 반갑다. ㅋㅋ)



"괴로워서 행복했노라"

- <시사투나잇> 전임 CP 분들 -

(취재를 하러 간 것이 아니라
술자리에 갔다가 취재를 겸하느라
이 분들 이름을 한명 한명 받아적지 못했다.)



"시사투나잇을 위하여!!!"
- <시사투나잇>팀의 젊은 PD들

(다른 시사프로그램, 타방송사 시사프로그램과 마찬가지로
회사가 일부러 힘을 빼려는 것인지
선배들이 오기를 꺼려해서인지
대부분 연차가 낮은 PD들이 제작을 맡고 있다.)



"고 기자님 저희 한 컷 찍어주세요."
- 최필곤 PD와 몽구님 -

(몽구님이 찍어달라고 해서 찍은 사진인데,
억지로 찍는듯한 표정이다. ㅋㅋ)



"넌 본사에 있으니까 더 열심히 싸워야 해"
- '인사 숙청'으로 수원으로 '귀양'간 이강택 PD(오른쪽)와 정찬필 PD(왼쪽) -

(킹 왕 짱 심각해 보인다.)




"이쁘게 찍어 주세요."
- <시사투나잇> 전 현 제작진들 -

(뒤쪽 가운데 화장기 짙은 이상호 아나운서가 보인다
최필곤 PD는 배를 가리기 위해 애쓰고 있다.)



"<시사투나잇> 반드시 지켜내겠습니다."
- 양승동 KBS사원행동 대표와 김덕재 현 PD협회장 -

(어려운 시기에 중책을 맡아 고생하고 있다.)




"조오타~~~"

- 흥겨운 모습의 KBS 젊은PD들 -

(여기 등장하는 PD 중에 <독설닷컴>에 
KBS의 친구, KBS의 후배 등의 이름으로 등장하는 PD들이 있다. ㅋㅋ
이병신 사장, 잡아가 보시지~~~)


"전에 있던 회사에서 KBS로 옮기고 제일 행복했던 게
노조가 있는 회사라는 거였어요.
근데 이제 노조가 회사보다 더 밉네요."

- <시사투나잇> 팀에 있는 과 후배 이지운PD -

(젊은 PD들이 성명서 냈을 때 자기 이름을 언급하지 않았다며
살짝 삐진 척을 했었다.)



"우리의 젊음을 위하여, 건배~~~"
젊은 PD 중에서도 특히 젊은 PD들

(가운데 진정회 PD가 MBC가서 하소연하고 온 '여PD'다.)


2008/10/11 - [KBS 독립 특설링] - (동영상) 생방송 '시사투나잇' PD들의 공연 모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옷 2008.10.11 04: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사투나잇 잘보고있어요! 너무 시원해요 ㅋㅋ

    힘내세요~ 화이링~

  2. 난알아요 2008.10.11 04: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병순이가 빨리 물러나야 할텐데....

  3. 난알아요 2008.10.11 04: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병순이가 빨리 물러나야 할텐데....

  4. 후덜덜 2008.10.11 05: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무섭군요...시사 정말 좋은데..

  5. Favicon of http://blog.daum.net/mylovemay BlogIcon 실비단안개 2008.10.11 05: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설명은 블루문 블로그에서 읽고, 독설에서는 사진 위주로 - ^^ (글도 읽었습니다.)
    시투 힘 내세요!

  6. 이건아니야 2008.10.11 06: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건 말도 안돼돼요

    시사 투나싱 화이팅

    언제나 힘내세요

  7. Favicon of http://mongu.net BlogIcon 몽구 2008.10.11 09: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지금껏 단 두벌의 옷만 입고 발로 뛰었던건 최필곤피디님 때문 입니다.
    제 정신적 지주이신 분...근데, 보니까 같이 찍은 사진이 한장도 없더라고요.ㅠ

    시투 5주년 진심 축하 드립니다.^^

  8. Favicon of https://poisontongue.sisain.co.kr BlogIcon 소셜미디어의 촌철살인마 독설닷컴 2008.10.12 0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을 재밌게 읽으실 수 있도록, 일부로 한 사람 이름을 오기했습니다.
    찾아보세요~~ ㅋㅋ

  9. 2008.10.13 03: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창록PD는 안보이네요...

  10. 시투열혈시청자 2008.10.14 17: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KBS 낙하산 이름이 오기됐네요.[함의는 오기가 아닐수도ㅋㅋ]
    시사투나잇 보느라 가끔은 동시간대 'MBC 뉴스24' 김주하님의 우아한 자태를 보는 것도 포기하는 열혈시청자입니다. 끝까지 힘내주세요. 파이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