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시사IN 기자, 여행감독 1호, 재미로재미연구소 소장. 이메일 gosisain@gmail.com 트위터 twitter.com/dogsul 페이스북(페이지) facebook.com/kojaeyoul 독설닷컴

Category»


Archive»

Notice»

«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Statistics Graph

전격 공개, 아빠의 승부수

고재열이 만난 사람/한심한 육아일기 | 2008.10.08 01:28 | Posted by 소셜미디어의 촌철살인마 독설닷컴


올해 읽은 책 중에
가장 감명 깊게 읽은 책을 꼽으라면
<선비의 육아일기를 읽다>를
꼽을 수 있을 것 같다.


이황 조식 이이 등과
시문을 주고 받을 만큼 학식이 높았던
묵재 이문건은 손주를 키우며
육아일기, <양아록>을 남겼다.


이에 감화되어 육아일기를 써보기로 했다.







승욱군에게 나타나는 이상 증상 중 하나는 아빠보다 엄마를 더 좋아한다는 사실이다.
더더욱 이해할 수 없는 것은 아빠보다 엄마를 더 찾는다는 것이다.
받아들이기 쉽지 않지만, 이것은 엄연한 사실이다.


냉정하게 표현하면, 아빠보다 엄마를 더 좋아하는 것이 아니라 엄마만 좋아한다.
아빠보다 엄마를 더 찾는 정도가 아니라, 아예 아빠는 찾지 않는다.
어떻게 엄마보다 아빠를 더 닮았는데 이럴 수가 있단 말인가.


한동안 실의에 빠졌던 나는 최근 비장의 무기를 하나 개발했다.
이 방법을 쓰면 최소한 엄마한테 혼이 날 때 아빠를 찾는 정도까지는 호전시킬 수 있다.
좀더 공을 들이면 엄마가 밖에 나가는 것을 보고도 울지 않는 경지에 도달할 수 있다.


그 방법은...
(아직 교육학적으로 증명되지는 못했다.)

엄마가 먹지 못하게 하는 것 먹여 주고
엄마가 하지 못 하게 하는 것 시켜주는 것이다. ㅋㅋ

아주 백발백중이다.
이렇게 하면 부자지간의 정이 금방 두터워질 수 있다.


초코케익을 양껏 먹은 승욱군이 므흣한 표정을 짓고 있다.
엄격한 어머니가 잠시 자리를 비운 틈을 타,
자애로우신 아버지는 초코케익을 허락하셨다. ㅋㅋ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largodjk.tistory.com BlogIcon Daniel 진경 2008.10.08 03: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혹시나 했더니 역시나 블로그 프로필 사진의 남자 아이가 아드님이셨군요. ^ㅡ^

  2. 보라공 2008.10.08 09: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쩜 좋아.. 완전 붕어빵이에요...
    너무 귀여워요..
    건강하게 잘 자라길 바랍니다!!!

  3. 봄날의곰 2008.10.08 09: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옷.. 이건 금기시되는 비법인데 ㅋㅋㅋ
    아이가 너무 귀엽네요^^
    건강하게 쑥쑥 크길~~

  4. Favicon of http://windlov2.tistory.com BlogIcon 돌이아빠 2008.10.08 10: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이건 그 강력함이 너무나 강하여 강력한 힘으로 봉인되었다는 그 신공아닙니까.
    근데 이거 너무 남용하면 금방 효력이 없어져버린답니다.

    저도 주중이면 얼굴도 못보는 아빠지만, 주말이라도 열심히 부대끼면서 놀아주고 있습니다.
    후훗 귀엽네요^^~

  5. 네모 2008.10.09 02: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허거덕... 고기자님... 아들에겐 승부수가 되겠지만, 아내에게는 자충수로 작용할 가능성이 농후하다는...

  6. 시우이모 2008.11.18 16: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이거 이모도 가능할까요? 저두 저희 조카에게... 실험을...ㅋㅋ

  7. Favicon of http://hobaktoon.com BlogIcon 호박 2008.11.25 09: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 아침부터 이 글 읽고 완전 소리내어 웃고있습니다. 깔깔거리는 소리에
    옆집에서 놀라지나 않을런쥐^^ (과장하고.. ㅋㅋ)

    근뒈 옴마가 저 사실을 알게되면 승욱군은 분명 "난 안먹을려고 했는데 아빠가 억지로 먹였어요" 라고 엄마치맛자락을 붙잡고 아빨 흘깃 쳐다보진 않을까요........? 않겠죠?
    (상상하고는.. ㅋㅋ)

    찌뿌둥한 아침.. 활짝 웃고갑니다. (어젠 잘들어가셨죠^^?)
    요즘 초겨울을 심하게 타고있는 1인에게 해바라기 같은 큰기쁨 하나를 주시려면 링크에 호박툰도 쫌 걸어주시면(굽신굽신.. 헤헤)

    봄을타네~ 가을을타네~ 소린들어봤어도 쌩뚱맞게 초겨울을 타고있는 상처난 호박.. 다녀갑니다=3=33 오늘하루도 방긋요~ ^-------------------^ 씨익!

  8. 유림 2008.11.25 16: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귀엽네요..승욱군..
    고형의 얼굴을 쏘옥!~ 빼어 닮았어요..
    우하하하핫..

  9. 조각목 2010.04.25 02: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호철 기자 검색해서 읽다 나도 모르게 고재열 기자 블로그에서 놀고 있네요 ^^
    육아일기가 젤 잼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