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시사IN 기자, 여행감독 1호, 재미로재미연구소 소장. 이메일 gosisain@gmail.com 트위터 twitter.com/dogsul 페이스북(페이지) facebook.com/kojaeyoul 독설닷컴

Category»


Archive»

Notice»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tatistics Graph

기적의 책꽂이를 제안합니다

트위터 실험실/기적의 책꽂이 | 2011.06.26 01:50 | Posted by 소셜미디어의 촌철살인마 독설닷컴

오랜 구상 끝에, 
드디어...
‘기적의 책꽂이’ 프로젝트를 공개합니다. 

먼저 기적의 책꽂이 프로젝트의 목적입니다. 
책이 꼭 필요한 곳에 꼭 필요한 책을 전해주고 
책을 통해서 소통하자는 것입니다. 
간단하게는 ‘기적의 도서관’의 축소모형이라고 생각하셔도 될 것 같습니다. 

함께 '만권의 기적'을 만들어 보시죠~~~ 

대안학교 사회복지시설 농어촌 등 정말 책이 필요한 곳에 
규모가 크지는 않더라도 좋은 책으로 구성된 책꽂이를 선물하자는 것입니다.  
기적의 도서관이 ‘양’에 방점을 찍었다면 
기적의 책꽂이는 ‘질’에 방점을 찍으려고 합니다. 

그리고 더 중요한 것은 책을 통한 소통입니다.
단순히 기부에 머물지 않고 책으로 소통하자는 것입니다.
책을 기부하는 사람, 전달하는 사람, 책을 받는 사람의 스킨십이 최대한 자주 발생하게 하려고 합니다. 
책에 흔적도 남겨서 누구로부터 와서 누구를 거쳐 누구에게 전달되었다는 것이 표시되도록...
그래서 책을 통해 사람과 사람이 만나게 할 것입니다.
(이를 위한 기술적 아이디어 있으시면 부탁드립니다.) 

이 프로젝트는 크게 세 부분으로 구성됩니다. 
책을 모으는 ‘INPUT 팀’ 
그리고 책을 관리하는 ‘TERMINAL 팀’ 
마지막으로 책을 전달하는 ‘OUTPUT 팀’으로 구성됩니다. 
아마 많은 자원봉사자와 기부자가 필요할 것입니다. 





1> INPUT 팀


책을 모으는 방법은 크게 두 가지입니다. 
먼저 책을 원하는 곳에 직접 보내는 방법이 있습니다. 
직접 방문을 할 수도 있을 것이고 택배로 보내는 방법도 있을 것입니다. 
다음은 ‘책 터미널’로 보내서 취합한 뒤에 분류해서 보내는 방법이 있습니다. 
역시 ‘책 터미널’로 직접 보내시거나 택배로 보내시면 됩니다. 

그리고 이런 일반 참가자 외에 출판사나 저자도 참여할 수 있습니다. 
출판사별로 세트를 만들어주시면 이를 적재적소에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저자분께서 책을 보내주시면 역시 패키지로 만들어서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물론 기부해주시는 것입니다. 
(이 역할은 시사IN에서 맡을 수 있도록 회사에 제안할 예정입니다.) 

번외편으로 ‘아이 러브 스쿨’ 프로젝트도 진행해볼까 합니다. 
자신이 졸업한 초중고 대학교 후배들을 위해서 책을 기증하는 것입니다. 
누구네 집에 모아서 언제 전달한다, 이런 식으로 책 동창회를 해보면 재밌지 않을까요? 
동창들로부터 책을 모으는 것은 시사IN 트위터 계정과 독설닷컴 계정으로 돕겠습니다.


2> TERMINAL 팀 

책을 적재적소에 보내기 위해서는 일정 기간 보관을 해야 합니다. 
그리고 그 역할을 맡아줄 책 터미널이 필요합니다. 
물론 책 터미널에서 단순히 책이 쌓여 있는 것이 아니라 그 시간 동안에도 사람들에게 읽히게 해야 합니다. 
(기적의 책꽂이 진행 모임은 주로 이 터미널에서 가질 예정입니다).

일단 서울밝은세상안과에서 책 터미널이 되어 주기로 했습니다. 
서울밝은세상안과 2층 로비에 책꽂이를 갖다 놓고 보내오는 책을 모아주기로 했습니다. 
택배는 서울밝은세상안과에서 착불로 해준다고 합니다. 
직접 책을 가져오시는 분들에게는 소정의 기념품도 주신다고 합니다. 
기적의 책꽂이 시즌1에서는 서울밝은세상안과가 허브가 될 것 같습니다. 


*책 보내주실 곳 : 
서울밝은세상안과(서울시 강남구 신사동 665-1번지 한양타운 6층 우)135-897)
담당자 이종수 - TEL : 02-3443-0880 / 070-7418-4211 트위터 @eyelovebgss


3> OUTPUT 팀 

이렇게 모인 책을 정말 책이 필요한 곳에 보내야 합니다. 
그래서 어떤 곳으로 보낼지를 선정하고 전달하는 OUTPUT 팀의 역할이 중요합니다. 
도서관학이나 문헌정보학을 전공하거나 혹은 사서로 일하시는 분들의 도움이 절실합니다(아웃풋 팀은 번개의 달인, 김성주님 @kimseongjoo 이 이끌어 주실 것입니다.)

정말 이곳에 책을 갖다 주고 싶다 하는 곳을 찾아내야 합니다. 
책이 기부될 장소를 추천해 주십시오.
얼마 전 대안학교인 ‘은혜학교’에서 트윗을 통해 학생들에게 읽힐만한 책을 부탁했는데, 
이런 곳의 신청을 받아볼까 합니다. 
사진작가 김형욱님이 네팔에 ‘기적의 도서관’을 만들고 있는데... 거기 보낼만한 그림책도 모아볼까 합니다. 
다문화 가정을 위해서 엄마의 나라(베트남 필리핀 몽고...) 책을 보내주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기존 서점이나 온라인서점의 영업에 방해가 되지 않는 범위에서 기부할 것입니다.)


책은 7월~8월 중 다급한 곳은 먼저 전달하려고 합니다. 
그리고 9월3일~4일을 ‘책 이사가는 날’로 정해서 함께 책을 나를까 합니다. 
물론 책을 나른 뒤에는 모두 모여서 흥겨운 MT를 할꺼구요. 
(일단, 시즌 1을 해보고 추석 이후에 시즌 2를 해볼까 합니다.)


트위터 모꼬지 카드에 ‘기적의 책꽂이’ 모임을 만들어 두었습니다. 
페이스북 페이지도 만들어 두었습니다. 
책을 기부할만한 곳은 구글독스에 추천해 주시면 됩니다. 



함께 하실 분들은 모임에 가입해 주시고, 
좋은 아이디어 있으신 분들은 댓글로 남겨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hojai 2011.06.26 01: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저도 비슷한 모델을 구상했었는데요. ^^;

  2. hojai 2011.06.26 02: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실 제 모델에는....지역 폐교를 하나 끼고 하는 것을 핵심으로 삼았습니다. 어찌됐건 중간 유통 기지가 필요하니까요. 그래서 적당한 폐교 하나 물색해서..그쪽에 센터를 잡고, 자원봉사자들을 모은다는 생각을 했었는데, 선배 글 읽어보니 보다 뿔뿌리 적이고 네트워크 적이네요. ^^; 제가 좀 올드한 모델이었긴 한데...여튼.

  3. Favicon of https://poisontongue.sisain.co.kr BlogIcon 소셜미디어의 촌철살인마 독설닷컴 2011.06.27 06: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문화가정을 위한 도서관에는 엄마의 나라(베트남 필리핀 몽골...) 책들을 기증하면 좋을 것 같은데요. 그래서 엄마가 엄마의 나라 책을 아이에게 읽어주는 것이... 그러면 아이는 어려서부터 '지구인'으로 클 수 있겠죠. 아이디어 부탁드립니다.

  4. Favicon of https://poisontongue.sisain.co.kr BlogIcon 소셜미디어의 촌철살인마 독설닷컴 2011.06.27 13: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8일(화요일) 오후 4시에 서울밝은세상안과(압구정동)에서 운영팀+자원봉사단 미팅을 하려고 합니다. 함께 하실 분들은 이때 와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이런 미팅을 일주일에 1~2회씩 하려고 합니다.

  5. Favicon of https://nulbobox.tistory.com BlogIcon Nulbo 2011.06.27 19: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적의 책꽃이라 좋은생각이네요
    범 전국적으로 되면 더 좋겠군요

  6. 최재천 2011.06.28 17: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력하나마 저도 힘을 보태겠습니다.^^

  7. 모르세 2011.06.29 08: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행복한 시간이 되세요

  8. sunday 2011.06.29 13: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함께 하고 싶습니다.^^

  9. 도둑갈매기 2011.07.05 17: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비슷한 고민을 머리 아프게 했었기 때문에 남일같지 않네요 ^^
    오프라인으로 참여하기 힘든 분들도 계실텐데 ,기부 신청하면 택배사에서 가져가서 직접 단체에 전달해 주는 방식 입니다. 프로세스 참고해 보시면 어떨까 합니다. 단지 소통..의 키워드와는 안맞겠네요ㅎ
    http://used.kyobobook.co.kr/donation/hopeDivision.ink

  10. Ford Ka 2012.06.02 01: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상적인 주, 난 그냥 여기에 조금 분석을하고 있던 동료에이 주어. 나는 그를 위해 그것을 발견하기 때문에 그리고 사실 나한테 아침 식사를 구입 .. 미소. 그래서 내가 그걸 바꾸어 말하다하자 : Thnx 치료를 위해! 그러나 이것을 토론하는 시간을 지출에 대한 예 Thnkx, 나는 그것에 대해 강력하게 느낌이 주제에 대한 자세한를 읽고 사랑 해요. 가능하면, 당신이 경험지고, 당신은 자세한 내용과 함께 귀하의 블로그를 업데이 트 안될까요? 그것은 나에게 매우 도움이됩니다. 이 블로그 게시물에 대한 큰 엄지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