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시사IN 기자, 여행감독 1호, 재미로재미연구소 소장. 이메일 gosisain@gmail.com 트위터 twitter.com/dogsul 페이스북(페이지) facebook.com/kojaeyoul 독설닷컴

Category»


Archive»

Notice»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tatistics Graph

잘 놀고 잘 쉬는 '놀쉬돌'을 찾습니다

트위터 실험실 | 2010. 12. 26. 23:41 | Posted by 소셜미디어의 촌철살인마 독설닷컴



시사IN 연중기획 ‘잘 놀고 잘 쉬는 법’ 


시사IN은 연중기획으로 ‘잘 놀고 잘 쉬는 법’을 알아보려고 합니다. 
잘 먹고 잘 살지 못해도 잘 놀고 잘 쉬는 것은 가능하다고 생각합니다. 
잘 놀고 잘 쉬는 ‘놀쉬돌’을 통해 이를 탐구해보려고 하는데...
(1년 동안 다양한 ‘놀쉬돌’ 이야기를 들려드리려고 합니다)

첫 번째로 298세대 ‘놀쉬돌’ 이야기를 해보려고 합니다. 
386세대-88만원세대=298세대는 386세대와 88만원세대 사이의 낀 세대지만
이 세대가 대학을 들어갈 때 
신세대 신인류 오렌지족 X세대 이야기를 들었던 소비세대의 총아였습니다. 
(서태지로 시작해서 HOT로(혹은 젝스키스로) 이어졌던 세대죠)

그 세대가 IMF의 파도를 넘고 부동산 상승의 폭풍을 헤치고 
우리 사회의 허리가 되었습니다. 
그런데 한창 일하고 성취해야 할 나이에...
이들은 놀고 쉬는 데 투자를 아끼지 않습니다. 

부동산 거품의 끝자락에서...
집에 투기하기보다 자신에게 투자하는 세대, 
집을 갖는 것만큼 집을 포기하고 여행을 떠나는 친구를 부러워하는 세대, 
이 보헤미안 기질의 세대가 대한민국의 새로운 희망이 될 수 있다고 봅니다. 

그래서 먼저 이들의 이야기를 들어보려고 합니다. 
노는 것이 일하는 것 보다 더 생산적일 수 있다는 것을...
쉬는 것은 더 나아가기 위한 움츠림이라는 것을...
온몸으로 보여주는 이들의 이야기를 담아보고자 합니다. 

쉬는 것이 꼭 발전을 위한 것만은 아니겠지요. 
혹은 인생은 정주행이 아니라 역주행에서 더 많은 의미를 발견할 수 있다는 것을...
체험을 통해 경험한 이들의 이야기를 들어보고자 합니다. 

내가 딱 이런 사람이다...
혹은 내 주변에 이런 사람 있다... 하시면 추천해 주세요. 
함께 ‘잘 놀고 잘 쉬는 법’에 대한 답을 구해 보시죠.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poisontongue.sisain.co.kr BlogIcon 소셜미디어의 촌철살인마 독설닷컴 2010.12.28 11: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놀고 잘 쉬기 위한 '계명'이 있다면 무엇이 있을까요?

  2. 꿈꾸는 지현 2010.12.30 10: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트랙백을 2개나 걸었네요.. 제 글은 삭제가 되었는데 여기서 트랙백은 삭제가 안되나봐요^^;; 고재열기자님, 첫번째 트랙백글 삭제해주세요~ㅎㅎ

  3. 뜬모씨 2010.12.31 18: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흠... 저도 연령상으론 그 세대에 속합니다만 잘놀고 잘쉬는 또래들을 만나기란 하늘의 별따기 같은데요^^ 그래도 그런 분들을 만나면 잘 좀 소개해 주세요. 이왕이면 일상생활밀착적인 내용으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