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시사IN 기자, 여행감독 1호, 재미로재미연구소 소장. 이메일 gosisain@gmail.com 트위터 twitter.com/dogsul 페이스북(페이지) facebook.com/kojaeyoul 독설닷컴

Category»


Archive»

Notice»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tatistics Graph




추석 전에 꼭 전해야 할 소식이 있어 올립니다.
추석 직후인 10월9일 '노무현재단 설립 기념콘서트'가 성공회대에서 열립니다.
지난 9월23일 발기인대회를 마친 노무현재단은 이날 설립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갈 예정입니다.

개인적으로 '노무현재단' 안팎에서 고생하실 분 100분에게 드리기 위해
블로거 애플(애플의 라벨뮤지엄)님과 함께 '노무현수첩' 100권을 제작 중입니다.
그것이 제가 할 수 있는 최대치인 것 같습니다.

콘서트에서 유시민 전 장관이 하모니카 연주를 한다고 합니다.
정연주 전 KBS 사장 이재정 전 통일부장관 등과 함께 프로젝트밴드 '사람 사는 세상'을 만들어 추모공연을 한다고 하는데, 기대가 됩니다. 

'노무현재단 설립 기념콘서트' 총연출을 맡은 한양대 탁현민 교수는 
'노무현 전 대통령 추모콘서트 - 다시 바람이 분다'를 연출했던 분입니다. 
또 한번 감동의 무대를 기대해 봅니다.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출범 기념 콘서트

Power to the People

희망과 미래에 대한 따뜻한 격려와 다짐의 노래마당


<사람 사는 세상 노무현재단>(이하 재단)의 출범을 축하하는 공연이 오는 10월9일(금) 오후 7시30분 성공회대학교 운동장에서 열린다. 공연의 타이틀은 <Power to the People>. '민주주의 최후의 보루는 깨어있는 시민의 조직된 힘'이라는 고인의 유지를 받들고 그 실천을 다짐하기 위해, 다시 한 번 한자리에 모여 음악과 노래와 시로 시민들의 미래를 꿈꾸는 자리가 마련되는 것이다. 


1000명의 시민합창단과 음악단의 그랜드 오프닝

재단 출범 이후 첫 번째 공식행사인 이번 공연의 하이라이트는 1000명의 ‘시민합창단’과, ‘시민음악단’이 꾸밀 오프닝 및 클로징 무대. 시민들은 각자가 연주 가능한 악기들로 편성된 ‘시민음악단’의 무대를 통해 공연의 시작을 알리고, 모두가 한 목소리가 되어 합창을 하며 공연을 마무리하게 된다.

합창단과 음악단은 이번 공연에 참여하는 관객이 다만 공연을 바라보는 존재가 아니라 구체적으로 개입하여 함께 공연을 만들어 내길 바라는 마음에서 기획됐다. 공연이 궁극적으로 목적하는 '깨어 있는 시민의 힘'은 결국 이러한 구체적인 참여로부터 시작된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공연에서 음악단은 노대통령이 생전에 즐겨 불렀던 '사랑으로'를 편곡하여 연주할 계획이며 합창단은 공연의 타이틀과 같은 존레논의 'Power to the people'을 선곡했다. 합창단과 음악단은 특별한 소양보다는 참여하겠다는 의지만 있으면 누구든 함께 할 수 있으며, 참여를 원하는 시민들을 위해 지난 29일부터 노무현 전 대통령 공식홈페이지(knowhow.or.kr)를 통해 참가신청을 받고 있다.


유시민 정연주 등 프로젝트밴드 ‘사람사는 세상’ 무대에
      
일반 시민들의 참여와 함께 재단 주요 인사들도 처음으로 무대에 직접 선다. 정연주, 유시민, 이재정, 장하진, 조기숙, 문성근 등 재단 임원진들로 구성되는 프로젝트 밴드 ‘사람 사는 세상’의 데뷔무대. 70년대 포크음악을 주 레퍼토리로 하되 사운드에서는 포크락의 느낌이 강한 이 프로젝트 밴드는 단지 이번 공연만을 위해 만들어 졌으며 이 공연이 끝나면 영원히 볼 수 없을지도 모른다. 특히 유시민 운영위원의 애절한 하모니카 연주는 프로젝트 밴드의 음악성을 한층 높여 줄 것이라 기대가 크다.  

시민들과 재단관계자 뿐 아니라 일반 가수들도 공연에 참여한다. 배우 권해효의 사회로 조관우, 이한철, 우리나라, 강산에, YB(윤도현밴드)등의 축하무대가 준비돼 있다. 특별히 권양숙 여사가 봉하에서 상경해 함께 공연을 지켜볼 예정이다.    


추모의 자리에서 열리는 희망의 노래와 두근거림…

성공회대학교는 지난 6월 노무현대통령을 추모하는 공연이 열렸던 장소이기도 하다. 그를 보낸 슬픔의 자리에서 관객들과 가수들은 서로를 위로했고, 서로의 상처를 보듬었던 아름다운 기억이 있는 공간이다. 바로 그 자리에서 이번엔 새로운 희망의 노래들로 미래를 두근거리며 고대하는 자리를 만든 까닭은 무엇일까? 공연을 연출하는 탁현민 한양대 겸임교수는 "음악이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게 해준다면, 공연은 그 마음들이 모이는 자리다. 모여서 어깨를 나란히 하고 서로를 위로하고, 격려하여 다시 한 걸음을 시작하게 만드는 것이 공연의 목적"이라고 말했다.

공연입장은 무료.

 


※ 유시민, 정연주, 이재정, 문성근 등이 참여하는 프로젝트 밴드 ‘사람사는 세상’ 멤버들은 공연을 위해 오는 10월 5일(월) 오후 3시 강남구 역삼동 스튜디오에서 공개연습을 가질 예정입니다. 연습장면 취재를 원하시는 기자 분들께서는 당일 오후 2시까지 강남구 역삼1동 681-11 역삼 지구대 맞은편 건물 지하 1층 스튜디오로 오시면 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시냅스 2009.10.01 00: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는 분께 종종 소식을 듣고 있었습니다. 녹음 장면 사진으로나마 봤는데 벌써
    공연을 앞두고 있군요. 역시 이번 사회도 권해효씨가 보는군요.
    시민합창단 1000명이라니 기대가 됩니다. 하늘에서 흐뭇하게 바라보시겠지요 ?

  2. 2009.10.01 00: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무현 대통령님도 참석하시죠...

  3. 돌발뎃글 2009.10.01 01: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프로젝트 벤드 입니다.

    국민들이 바라는 또하나의 프로젝트밴드 공연이 있습니다.
    이명박대통령, 법무부장관,검찰총장,경찰총장,이건희회장 등이
    프로젝트밴드를 구성해서 용산참사 현장에서
    참회와 추모의 공연을 하는 것 입니다.

    그런 공연을 볼 수 있는 세상이 온다면
    참으로 멋진 대한민국일 탠데요...

  4. 실비단안개 2009.10.01 09: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멀어서 아쉽네요.
    마음으로나마 응원보냅니다.()

  5. 에너 2009.10.01 12: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기대됩니다..

  6. 노짱님은.. 2009.10.01 14: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천 개의 바람이 되어 오실겁니다..

  7. 또한번의감동이~ 2009.10.01 14: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성공회대에서 또다시 감동의 시간이 되겠군요.
    기대 됩니다.

  8. 희망 2009.10.01 15: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정말 기대되는 공연인데요 벌써부터 설레임이 몰려오네요 우리 노무현대통령님도 그날 오시겠죠 노란 풍선 들고 열심히 응원해야지~^^*

  9. 왕의 귀환 2009.10.01 17: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왕은 죽지 않았습니다.
    다시 돌아오기 때문입니다.^^

  10. 초롱 2009.10.01 17: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권여사가 먼 걸음하네요.

  11. 어리맘 2009.10.01 19: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엔 꼭 가보고 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