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시사IN 고재열 기자입니다. 이메일 gosisain@gmail.com 트위터 twitter.com/dogsul 페이스북(페이지) facebook.com/kojaeyoul 페이스북 페이지는 facebook.com/kojaeyoul '믿지마 연애상담' https://story.kakao.com/ch/dogsuldotcom/app 독설닷컴

Category»


Archive»

Notice»

« 2018/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tatistics Graph

해직기자가 사준 순두부 다섯 그릇

위기의 기자들, PD들/언론노조 1차 파업 관련 포스팅 | 2009.01.09 07:50 | Posted by 소셜미디어의 촌철살인마 독설닷컴

지난 1월7일 언론노조 주최로
'YTN 인간띠 잇기' 행사가 진행되었습니다.
낙하산 구본홍 사장 퇴진을 주장하며  
그를 고립시키는 상징적인 이벤트를
총파업 중인 노조원들이 함께 했습니다.

이날 6명의 YTN 해직기자 중 한 명인
조승호 선배와 저를 포함한 과 후배들이
행사 뒤에 조촐한 모임을 가졌습니다.

YTN 사옥 지하1에서 순두부를 먹었는데,
조 선배가  식권으로 지불하고 갔습니다.
참 마음이 무거웠습니다.






2008/12/02 - [YTN 낙하산 특설링] - 우리는 YTN 조승호 기자를 지지합니다
2008/11/23 - [우리 강산 즐겁게 즐겁게] - YTN 조승호 기자를 지켜주고 싶습니다



언론노조 총파업 결의대회에 참가하기 위해
춘천MBC와 대구MBC에서 기자와 PD로 근무 중인 동기와 후배가 올라왔습니다.
'YTN 인간띠 잇기' 행사를 마치고 잠시 해후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사실 우리와 조 선배는 학번 차이가 많이 나서 대학에 다닐 때는 서로 알지 못했습니다.
(저도 나중에야 조 선배가 과 선배라는 사실을 알았습니다.)
언 몸을 녹이기 위해 식당으로 갔는데,
우리 4명과 블로거 한 명의 점심 값을 조승호 선배가 식권으로 내주었습니다.
순두부에 무슨 '직화구이'까지 시켜줘서 식권이 열 장이 들어갔습니다.

조 선배는 '회사에서 식권은 나오는 거니까..'라고 말꼬리를 흐렸습니다.
무슨 회사가 멀쩡한 기자 쫓아내고 식권을 주겠습니까.
그 식권은 조 선배의 '최소 생활비'에서 나온 식권이었을 겁니다.
다들 마음이 무거웠습니다. 

조 선배는 해직되었지만, 나름대로 잘 지내고 있다며 우리를 안심시키려 했습니다.
그런데 그 안심시키는 이야기를 들으니 더 안심이 되지 않더군요.
그래서 순두부가 더 목에 걸렸습니다.

조 선배가 먼저 간 후, 다들 제가 조직하고 있는 '조승호 후원회'에 가입했습니다. 
그리고 '안비밀결사체'를 하나 만들기로 했습니다. 
우리중 누구라도 조승호 선배처럼 될 수 있다는 생각에, 
서로가 서로를 지켜주기로 했습니다. 
지난 'KBS 사태' 당시 사원행동에서 활동하던 동기와 후배가 다치기도 했습니다.

YTN에서 낙하산 사장 퇴진 운동을 벌이고 있는 선후배
KBS 사원행동 소속 선후배 
MBC 본사와 지역 MBC 노조 선후배와 
저처럼 언론노조 총파업에 관여하고 있는 교우들이 비상연락망을 만들기로 했습니다. 
그래서 우리중 누구든 적들에게 당하면, 함께 대처하기로 했습니다. 

'You go, We go(네가 가면 우리도 간다)'라는 대사가 인상적인 소방관 영화가 있었습니다. 
이를 좀 응용해서 우리도 하나 만들었습니다. 
'You bite, We bite(네가 우리를 물면, 우리도 너를 문다)'
우리는 신방과를 나왔으니까, '신방파'라고 부를 수도 있겠네요. ㅋㅋ
  
우리가 행동에 나서야 하는 상황이 되면
누리꾼 여러분들도 함께 해 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알자지라>의 자존심, '적들도 믿는다'
왜? 정확하니까.

<독설닷컴>의 자만심, '적들도 클릭한다'
왜? 궁금하니까.

지난 한 해 동안 보내주신 성원에 감사드립니다.
언론노조 총파업을 지지하는 '독설닷컴'은
올해도 '언론장악 7대 악법' 개정을 막아
한나라당과 조중동과 재벌의 '방송 사영화'를 저지하겠습니다.

'독설닷컴'을 직접 받아볼 수 있는
Hanrss 구독 을 많이 해주시길 부탁드리며 
'독설닷컴카페(cafe.daum.net/poisonstory)'에 오셔서
재밌는 '뒷담화'도 나누시기 바랍니다.


'YTN 해직기자 조승호 후원회' 에도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1월14일이면 그와 동료기자 5명이 해직된지 100일이 됩니다.
그 전에 후원회원 1백명을 모집하려고 합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동참하실 분은 gosisain@gmail.com으로 메일 주시기 바랍니다.


금전적 후원은 언론노조 'YTN 해직기자 후원계좌'에 개별적으로 하시면 됩니다.

056-01-130734(농협) / 407501-01-135697(국민은행) / 035-067388-01-011(기업은행)입니다(예금주 : 전국언론노동조합).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악늬우스.. 2009.01.09 0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파이팅하세요~
    아무 힘도없는 일반인이라 응원하는것 이외에는 정말 아무 힘도 되어드리지 못해 죄송합니다...

  2. Favicon of http://080-쥐잡자.com BlogIcon 알바비 2009.01.09 02: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豆腐決意(두부결의)
    연해 보이지만, 100도씨 이상의 뜨거운 뚝배기 속에서도
    흐트러 지지 않는 자신의 모습을 지켜내는 두부와 같이
    여러분들의 결의가 오래 갔으면 합니다.

  3. 2009.01.09 02: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힘내세요 2009.01.09 06: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 읽다가 순두부 때문에 울컥 해보기는 처음인 듯..
    'You bite, We bite(네가 우리를 물면, 우리도 너를 문다)' (^_____^) b
    오죽했으면 '안비밀결사체'를 만드셨겠어요.. ㅡㅜ
    여러분이 행동에 나서야 하는 상황이 되면
    당연히 우리들도 함께 해야지요!!
    힘내세요!!!!!!!!!!!!!!!!!!!!!!!!!!!!!!!!!!!!!!!!!!!!!!!!!!!!!!!!!!!!!!!

    앞으론 순두부만 보면 이 글이 떠오를 것 같습니다....

  5. 이순철 2009.01.09 14: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그 순두부. 다음에는 제가 사드리고 싶군요. 의지를 가지고 가면 세상은 다시 바뀔 것이라 믿습니다.

  6. 최철수 2009.01.09 2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MB정권은 평범한 사람들을 왜.. 독하게 만드는지... 휴~~어떻게 도움을 줄수있을지... 암튼 부디 몸건강하시고 힘내세요.

  7. 가아프 2009.01.10 1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념에 밥그릇을 바치는 분들 덕분에 세상이 망하지 않고 삐긋대면서도 돌아가나 봅니다.
    힘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