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시사IN 고재열 기자입니다. 이메일 gosisain@gmail.com 트위터 twitter.com/dogsul 페이스북(페이지) facebook.com/kojaeyoul 페이스북 페이지는 facebook.com/kojaeyoul '믿지마 연애상담' https://story.kakao.com/ch/dogsuldotcom/app 독설닷컴

Category»


Archive»

Notice»

« 2017/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Statistics Graph

성완종 리스트의 숨은 1인치는 바로 이것

뉴스에 밑줄 긋는 남자 | 2015.04.12 11:00 | Posted by 소셜미디어의 촌철살인마 독설닷컴

성완종 리스트의 숨은 1인치를 보면 향후 정국이 보인다. 


1) 먼저 성완종 리스트의 숨은 1인치는 이것이다.


허태열 7억 원

유정복 3억 원

홍문종, 부산시장(서병수?) 2억원

홍준표 1억 원, 김기춘 10만 달러

이병기, 이완구...


이 리스트에 대한 정치공학적 분석이 부족한 것 같다. 

성완종이 주었다는 뇌물의 사람별 액수 차이는 

받은 사람과 박근혜 대통령과의 거리와 정확히 비례한다.

(김기춘 정도가 예외로 봐야할 것 같다.)


성완종은 기업가다. 

기업가답게 박근혜 대통령과의 거리에 따라 냉정하게 차등을 두었다고 볼 수 있다.

가까울수록 많이 주고 멀수록 적게 줬다고 생각할 수 있다.


풀어서 보면 이렇다. 

초대 비서실장을 할만큼 측근이었던 허태열에게 가장 많은 액수를... 

유승민 진영 등을 제치고 자리를 굳히고 안행부 장관 등 승승장구할만큼 측근이었던 유정복에게 3억을. 

홍문종 서병수 등 확실한 중간보스에게 2억을. 

쩌리인 홍준표에게 1억을. 

노땅인 김기춘에게는 보험 격으로 10만 불을? (이병기와 이완구도 보험?) 

라고 해석할 수 있다.


이 금액의 합리성은 박근혜 대통령 집권 이후 이들이 차지한 자리를 보면 알 수 있다. 

역으로 최경환 이정현 등에게 만약 돈을 주었다면

성완종이 얼마를 주었을 지 예상할 수 있을 정도다.


2) 김무성은 왜 강하게 검찰 수사를 압박할까? 


다음으로 재미있는 것은 이번 리스트가 새누리당 내 권력구조를 완전히 재정리해줄 수 있다는 점이다.

구주류인 친박들이 대거 포함된 반면에 

김무성 유승민 등 신주류는 이로부터 자유롭다. 


김무성은 선대본부장을 했지만 구원투수처럼 느닷없는 것이었다. 그는 친박 좌장에서 팽당한 상태였다.  

유승민은 팽 당한지 오래라 성완종의 관리대상이 아니었을 가능성이 크다.


풀어서 말하자면 새누리당 신주류 역시 이번 성완종 사건이 커져서... 재보선 좀 지더라도... 궁극적으로는 이득이라는 점이다. 

이 부분이 조중동이 이 사건에 브레이크 없이 덤비는 것과 궤를 같이한다고 할 수 있다.


3) 친이계의 역습 기회다. 


방산비리/ 4대강 재개발상버 비리/ 해외자원개발 비리, 이른바 '사자방' 비리 수사에 수세에 몰린 친이계가 역습할 수 있는 기회다. 


박근혜정부는 전정권 비리에 대한 수사를 너무 늦게 발동을 걸었다. 최소한 집권 2년차에는 진행했어야 했다. 

그런데 너무 늦게 시작한 나머지 전정권 비리를 수사하기도 전에 현정권 비리를 수사해야 할 처지에 놓였다.  


성완종의 죽음으로 진짜 정치가 시작되었다. 

더불어 레임덕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