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시사IN 고재열 기자입니다. 이메일 gosisain@gmail.com 트위터 twitter.com/dogsul 페이스북(페이지) facebook.com/kojaeyoul 페이스북 페이지는 facebook.com/kojaeyoul '믿지마 연애상담' https://story.kakao.com/ch/dogsuldotcom/app 독설닷컴

Category»


Archive»

Notice»

« 2017/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tatistics Graph

독설닷컴의 개봉영화 단상 (명량, 군도, 해적 외)

B급 좌판 위원회/키 작은 영화들 | 2014.07.22 09:07 | Posted by 소셜미디어의 촌철살인마 독설닷컴





<명량> : 이순신이 이길 수 밖에 없었던 이유에 대해 그 누구보다 많은 고민을 했다는 것을 느낄 수 있다. 그 것이 바로 이 영화를 우리가 봐야 할 이유다. 이 영화 이후로 역사인물 재해석 영화가 큰 조류를 형성할 것이라고 장담한다. 






<군도: 민란의 시작> : 민란의 시작이 아니라 도둑질의 끝. 막걸리에 파전이 아니라 피자가 나오고, 돌직구를 기다렸는데 아리랑볼이 온다. 4차원 막걸리 웨스턴. 마음을 열어 놓고 보면 제법 웃을 수 있다. 아름다운 강동원을 감상하면서.





<해적> : 가리비 해안의 해적, 군도가 훔치지 못한 것을 훔치고 명량이 보여주지 못한 명랑을 보여준다. 역적이 되는 민란이 있지만 왕을 역적으로 만드는 민란도 있다, 명량이 쯔께다시 없이 아쌀하게 회의 맛과 양으로만 승부할 때 화려한 쯔께다시로 다양한 맛을 선사한다. 






<커피 한 잔이 섹스에 미치는 영향> : 동성애 이야기다. 그것도 레즈비언 이야기다. 게다가 불륜이다. 심지어 매매춘까지 한다. 그러나 그 당사자에게 우리는 기꺼이 감정이입을 한다. 인간이 인간을 이해할 수 있는 소중한 경험을 선사한다. 






<님포매니악> : 당신의 섹스가 곧 당신이다. 당신이 섹스를 대하는 방식이 곧 세상을 대하는 방식이고, 섹스에 대한 생각이 곧 당신의 철학이며, 섹스 상대에 대한 태도가 곧 당신의 인격이다라는 것을 보여준다. 가장 난잡한 섹스에서 가장 고차원적 깨달음을 얻는다.






<탐 엣 더 팜> : 당신이 당신을 괴롭히는 가해자를 충분히 이해할 수 있다면, 당신은 세상을 충분히 이해한 것이다. 사랑은 이유가 없지만 미움은 이유가 있다. 그래서 사랑보다 미움이 이해하기 쉽다. 미움을 받아들이는 것은 세상을 받아들이는 것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4.08.03 15: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