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시사IN 고재열 기자입니다. 이메일 gosisain@gmail.com 트위터 twitter.com/dogsul 페이스북(페이지) facebook.com/kojaeyoul 페이스북 페이지는 facebook.com/kojaeyoul '믿지마 연애상담' https://story.kakao.com/ch/dogsuldotcom/app 독설닷컴

Category»


Archive»

Notice»

« 2017/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tatistics Graph

언론인 최상재, 헌법재판소 앞에서 쓰러지다

위기의 기자들, PD들 | 2009.10.27 12:25 | Posted by 소셜미디어의 촌철살인마 독설닷컴



다음 글은 언론노조 홈페이지에서 퍼온 글입니다.
오늘 중으로 제가 현장에 다녀와서 직접 소식 전하도록 하겠습니다.





“함께 민주주의를 위해 기도하고, 행동해 주십시오”
언론악법 원천무효와 헌법재판소의 바른 결정을 위한 최상재 언론노조 위원장의 일만배가 계속되고 있다. 최 위원장은 헌법재판소 앞에서 22일 500배, 23일 1,000배, 24일 밤 10시부터 다음날 새벽 4시까지 1,500배를 해 총 3천배를 마쳤다.

최 위원장은 26일 낮 11시 30분부터 오후 3시까지, 27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28일 오전 10시부터 29일 오전 10시까지(24시간) 절을 해 일만배를 마칠 계획이다.

최 위원장은 만배 일정과 함께 지역 행사와 집회, 강연까지 챙기고 있다. 그는 24일 낮 3시 부산 금정문화회관에서 열린 헌재 바른 판결 촉구 부산 굿판에 참여한 뒤 헌재 앞을 찾았다.

또 26일 오전 언론노조 회의를 마치고 11시30분부터 오후3시까지 헌재 앞에서 만배를 하고 제주도로 가서 오후 6시 30분 제주시 농업인 회관에서 제주미디어공공성연대(상임공동대표 현길만·허남춘·장동길·고대언·윤춘광·김태길)가 주최한 ‘언론자유와 민주주의 수호’ 특강의 강사로 참여할 예정이다.

27일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28일부터는 헌재 판결이 예고된 29일까지 24시간 동안 만배를 올릴 계획이다.

최 위원장이 만배를 하는 동안 시민들의 지지와 언론자유 사수를 위한 행동 역시 이어지고 있다. 헌재 주위에서 종교계와 시민단체 회원, 시민들이 언론악법 원천 무효 등의 문구와 사진이 담긴 피켓를 들고 언론악법의 문제와 헌재의 바른 판결을 촉구했다.




24일 늦은 밤, 헌재 앞에서 절을 하고 있는 최 위원장에게 지나가던 시민들이 커피를 가져다 줬고, 지나가던 차량들이 경적을 울려 최 위원장을 응원하기도 했다.

또 23일 낮에는 한 시민이 ‘수고한다’며 홍삼즙 한 박스 최 위원장에게 줬고, 거리를 지나가던 차량 안에서 시민들이 ‘힘내세요’ 라는 구호를 외쳐 힘을 모아줬다.

만배가 진행되면서 어깨와 무릎 등에는 파스가 늘어가고 있지만, 언론노동자들과 시민들의 응원에 힘을 얻는다고 최 위원장은 밝혔다.

최 위원장은 “헌법 재판소의 바른 판결과 함께 국민, 민주주의를 위해 기도를 하고 있다”며 “언론악법은 시행 되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캔디 2009.10.27 14: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힘내세요! 엠비씨는 꼭 지켜야합니다. 미디어법 꼭 무효화되어야 합니다. 힘없는 서민이지만 저 또한 자유언론을 간절히 갈구하는 국민인걸요. 죄송하고, 숙연해지네요.

  2. 앙녀 2009.10.27 14: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아들과 딸 앞에 떳떳한 엄마이고 싶습니다...
    득템 못했다고..다시 눌르라고.........하는 투표는 무효입니다...
    남이 대신 하는 투표도 무효입니다......

    법관님들......
    아들과 딸에게 이런 사회를 물려 주시겠습니까?
    지금 편하자고........제대로 투표도 안 한걸 인정하시겠습니까?

  3. 검은 포플라 2009.10.27 15: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들에게 도덕성을 가르친 어르신들이 지금하는 행위들을보면
    어이없는 웃음이 나옵니다..
    법을 배우신 분들이라면 부디 아이들에게는 거짓된 사회가 아닌
    진실된 사회를 만들어 갈수있게 옳바른 결정을 내려주세요

  4. 돌발뎃글 2009.10.27 15: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군사독재 시절 뭇 정치인들이 산사에 계시던 성철큰스님을 만나고자 할 때
    성철 스님이 정치인들에게 내렸던 면접 예비시험이 삼천배였다더군요
    대부분의 정치인들은 삼천배를 마치지 못해 성철스님을 만나지 못하고
    발길을 돌렸다고 합니다.

    최위원장님의 절절한 애원을 하늘(= 국민)도 알것입니다.
    건강 조심하세요.

  5. 하늘이 감동할 것이다 2009.10.27 16: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힘내시고, 힘내시고... 아, 목 메여!

    당신의 뒤에는 국민이 있습니다. 마음만으로 만배를 함께 올립니다.

  6. 물탱크 2009.10.27 20: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무현 대통령이 주신 자유를 스스로 지키지 못한 업보와 수고로움을 최상재의원이 혼자 다 하고 있는건 아니신지...안타깝네요..

  7. 이제야 2009.10.28 2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준만의 현대사산책을 읽었습니다. 왜들 그렇게 애쓰시나 궁금했는데, 크게 알았네요. 응원합니다. 힘내세요.

  8. 이제야 2009.10.28 2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준만의 현대사산책을 읽었습니다. 왜들 그렇게 애쓰시나 궁금했는데, 크게 알았네요. 응원합니다. 힘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