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시사IN 고재열 기자입니다. 이메일 gosisain@gmail.com 트위터 twitter.com/dogsul 페이스북(페이지) facebook.com/kojaeyoul 페이스북 페이지는 facebook.com/kojaeyoul '믿지마 연애상담' https://story.kakao.com/ch/dogsuldotcom/app 독설닷컴

Category»


Archive»

Notice»

« 2017/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Statistics Graph

가수 김장훈, "김민선 고소 치졸하다"

연예IN 연예人/연예인 vs 정치인 | 2009.08.14 09:47 | Posted by 소셜미디어의 촌철살인마 독설닷컴


방금 <시사IN> 주진우 기자가 MBC <오늘 아침>에서 가수 김장훈씨 만나 인터뷰하는 모습이 방영되었습니다. 
(주진우 기자는 바로 옆자리인데, 서로 얼굴 보기 힘들어서 만나면 늘 '반갑다'고 인사합니다. 요즘은 완전 '방송쟁이'가 되어서 더 보기 힘드네요.)

주진우 기자는 인터뷰 잘하는 기자로 정평이 나 있습니다.
신정아(인터뷰 코디네이팅), 에리카 김, 개그우먼 정선희씨, 고 최진실씨 어머니 등 화제가 되는 인물을 만나 화제가 될만한 내용을 잘 끌어냅니다.   

오늘 인터뷰 대상은 최근 외신에 독도 영주권 문제와 동해 표기와 관련해 광고를 실은 가수 김장훈씨였습니다.
'선행대마왕'으로 알려진 김장훈씨가 국권 수호에 앞장서는 이유를 들어보고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주진우 기자는 최근 사회참여를 했다가 '개피'를 보고 있는 연예인에 대해서도 물었습니다.
김장훈씨는 에둘러 말하지 않고 '오빠답게, 형답게' 똑부러지게 말했습니다.

먼저 김민선씨 고소에 대한 발언입니다.
"김민선씨가 발언하는 모습을 보고 정말 감동받았다. 용감한 발언이었다. 연예인이 자기 소신을 밝힌 것에 대해 소송을 거는 것은 정말 치졸하다고 생각했다"

다음 윤도현씨 출연정지에 대한 발언입니다.
"도현이에게 그랬다. 한 방송사 못 나가면 다른 방송사에서 세 배 더 열심히 해서 세 배 더 감동줘라. 그럼 네가 한 배 버는거다."

사회참여에 대해서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사회가 이런데, 노래만 할 수 있겠나, 노래를 들을 수 있겠나, 나도 할 말 하겠다."

따로 받아적지 않고 기억에 의존한 것이라, 실제 한 말과 조금 다를 수는 있지만, 말하고자 하는 내용은 그대로입니다.
김장훈씨 참 멋지네요. 형삼고 싶습니다.



다음뷰에서 '마이뷰(http://v.daum.net/my)' 서비스를 시작했네요.
독설닷컴 마니마니 구독해 주세요.
그리고 독설닷컴 트위터(http://twitter.com/dogsul) following 부탁드려요.
트위터 특집기사 마감인 오늘 자정까지 천명의 follower 모으겠다고 호언장담했는데,
9백명에서 막히네요. 응원 부탁드립니다.

이것 저것 요구하는 게 많은데, 더욱 성실히 포스팅해서 보답하겠습니다.


주> 다음은 프로그램 홈피에 나오는 오늘 방송 안내입니다.
다시보기 http://www.imbc.com/broad/tv/culture/choi4men/vod/index.html

[인터뷰] 주진우 기자, 가수 김장훈을 만나다

지난해 7월, 미국의 유력일간지인 뉴욕 타임스에 동해와 독도 관련광고를 게재해 큰
화제를 불러 모았던 가수 김장훈씨가 또 다시 동해를 알리는 광고를 실어 화제다. 월
스트리트 저널이 지난달 3일 기사에서 동해를 일본해로 잘못 표기했음을 지적하고
동해상에 있는 독도는 한국의 영토라는 사실을 강조한 것. 더구나 수억대의 광고비
용을 사비로 부담했다는데.. 단지 나라를 사랑하기 때문에 잘못 된 것을 바로 잡기
위해 모든 노력을 다 할 준비가 되어 있다고 말하는 가수 김장훈. 역사왜곡을 알리
기 위해 스스로 공연 기획을 하고 기름 유출로 몸살을 앓는 태안 앞바다를 살리기 위
해 직접 봉사활동을 하기도 했다. 또한 앞으로는 독도에서 콘서트를 여는 게 꿈이라
는데.. 기부천사에서 어느덧 애국자의 대명사가 되어버린 김장훈, 8.15 광복절을 맞
아 남다른 애국심을 보여주고 있는 가수 김장훈을 만나본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도야지 2009.08.14 10: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 거 있잖아요...전여옥 의원같이 수준 이하의 국회의원들 말에 일희일비하지 말자 하면서도....신경이 쓰이는 거...나와 달리 열광적으로 지지하는 사람들이 있다는 것 때문일까요?

  2. 꽈기 2009.08.14 11: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제나 느끼는거지만 진짜 멋진 사람입니다.
    노무현 대통령 돌아가셨을때 '대체 잘나가는 연예인들은 뭐하고 있느라 분향소에 한번 안들르는거지?...' 라고 생각했는데..
    김장훈의 십분의 일이라도 닮았으면 좋겠네요.. 우리모두.

  3. 복날은 갔다 2009.08.14 1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진우 기자님 팬입니다. 생방송 오늘아침 첫방할때 보는 내내 얼마나 가슴을 졸였던지. 심장마비 걸리는 줄 알았습니다.ㅋㅋㅋ 시사인엔 주진우기자님, 고재열기자님이 있어서 시사인이 더 빛납니다. ^^ 아! 김장훈님은 노래할 때 가장 멋지고, 그리고 사회참여할 때 멋집니다. 화이팅입니다.

  4. 홧팅 2009.08.14 17: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장훈씨 역시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군요! 우리의 김장훈... 존경합니다.

  5. 허벅지 2009.08.14 17: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치졸" 유치하고 졸렬함 - 딱 맞는 말 입니다...

  6. 넷테나 2009.08.14 17: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딱 맞는 말이네요~

  7. 캔디 2009.08.15 23: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이은 유명인의 소신발언!! 꼭 필요한 때인것 같습니다.

  8. zonk 2009.08.17 01: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여옥...이름만들어도...역겨워...밥맛이떨어진다...넌지옥행티켓일등으로예약됐다...

  9. 한국인 2010.08.02 03: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이런사람이 되고싶어요.근데 요번 선거때 왜 결과가 그래요?
    너무 어이없고 이 나라가 심히 걱정..바른 정치인과 지혜로운 국민들이 있어야 나라도 발전하는건데..